세상에! 이런 민원도, 골프공 구르는 소리


공동주택인 아파트가 생활하기에는 매우 편리하지만 과거 시골에서 단층에서 살 때와 비교하면 층간소음문제가 종종 큰 시비 거리가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층간소음의 대표적인 것으로는 아이들이 뛰노는 것입니다. 아무리 튼튼하게 지은 아파트라도 아이들이 심하게 뛰어 놀면 그 쿵쾅거리는 소리에 아래층 주민은 노이로제에 걸릴 지경이라고 합니다. 그렇지만 아래층에서 항의하는 경우 위층에서는 미안하다는 말 대신에 "아이들의 발을 묶어 놓아야 하느냐"고 적반하장 식으로 염장을 질러 이웃 간에 싸움이 일어나기도 합니다.

다른 소음은 피아노 등 악기소리입니다. 피아노 치는 소리는 참 듣기 좋지만 수면시간의 연습소리는 소음입니다. 드물게는 큰 소리가 나는 색스폰을 연주해 온 아파트가 소음공해에 시달리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또 때로는 음악을 크게 틀어 놓거나 고성으로 노래를 부르는 것도 이웃을 불편하게 하는 사례입니다.

또 하나의 소음은 애완동물 특히 개(강아지)가 짖는 소리입니다. 아파트 생활의 무미건조함을 이겨내기 위한 수단으로 애완동물을 기르는 것은 삭막한 도시생할에서 주민의 정서함양에 도움을 줄 것입니다. 그러나 개(강아지)가 크게 짖은 경우 이웃에게 피해를 줄 수 있으므로 상호 조심해야 하겠습니다.

그런데 서울의 어느 아파트를 방문했다가 매우 특이한 소음주의 안내문을 보게 되었습니다. 이는 일반적인 소음이 아니라 <골프공 소리>를 주의해 달라는 간곡한 당부입니다. 관리사무실에서 입주민이 이용하는 게시판에 붙여둔 안내문에는 "야간에 골프공 구르는 소리가 크다고 한다"며 주민의 협조를 구하고 있습니다.

 

당해 아파트가 층간소음방지가 잘 안되도록 부실하게 시공되었든지 아니면 일부 골프광들이 너무 광적으로 퍼팅(putting) 연습을 한 결과인지는 모르겠지만 민원이 제기되었기에 이를 게시했을 것입니다. 먹고살기도 힘든 시절에는 상상도 할 수 없었던 골프공이 구른다는 민원을 보며 이게 새로운 민원이 된다는 사실을 실감합니다. 사실 지금까지 골프와 관련된 민원은 골프연습장 주변의 주민들이 이른 아침 또는 늦은 밤 골프 연습공을 때리는 딱딱 소리에 시달린다는 민원뿐이었거든요.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벼리 2012.01.12 1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골프공 구르는 소리가 크기는 클겁니다. 그것이 작아도 단단하니까요.

  3. 되게시끄럽죠 2012.01.12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플라스틱으로 경사면 되어있고 또르르 굴러 내려오게 되어 있는 거 말하는 것 같은데
    그거 은근히 되게 시끄러움
    우리 집에도 있는데 항의 받은 적은 없지만
    저도 평소 그냥 공 굴러내려오는 것 뿐인데 되게 시끄럽다고 생각했어요
    특히 막혔다가 우르르 내려오면 완전 공사장 같음

  4. 풍운아 2012.01.12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라스틱밑에쿠션재를넣고골떨어지는곳에페인트칠하고야간은생략 휴일 아침은고려하구요
    강한퍼팅보다는 적당한힘으로넣고조심하고있습니다.배려한다고한디....

  5. 그린레이크 2012.01.12 1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층간 소음으로 힘들어 하시는 분들이 많으신듯해요~~
    근데 골프공 구르는 소리가 들리정도면 부실 공사가 아닌가 생각해보네요~~

  6. Favicon of http://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2.01.12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나 층간소음이 안되면 공 구르는 소리가 다 날까요
    좋은 하루 되세요^^

  7. Favicon of http://self-action.tistory.com BlogIcon 셀프액션 2012.01.12 14: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이사는 공간이니.. 주의해야겠네요..
    좋은 글 잘보고갑니다~

  8. 풀잎 2012.01.12 14: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골프공소리 무시 못 할듯하네요.몇번은 참겠지만, 은근히사람잡을듯

  9. Favicon of http://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12.01.12 15: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많은 분들이 층간소음으로 고생하시네요. 야간에는 상대방에 대한 배려를 좀 더 해주시면 좋을텐데말이죠^^...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2012.01.12 1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은 동전떨어뜨리는 소리도 크게 들릴때가 있더라구요..
    조심해야하는데
    이러다가 모든 집들이 1층으로 이뤄질거같습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11. Favicon of http://jongsoo623.tistory.com BlogIcon +자작나무+ 2012.01.12 2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파트는 편리하기는 하지만 생각하면 할 수록 갑갑한 것 같습니다.

  12. Favicon of http://centurm.tistory.com BlogIcon 수영강지키미 2012.01.12 2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골프공에 쿠션을 달고 연습핫면 안될까요?ㅋㅋ
    소음공해 만원이네요.
    잘 보고갑니다.

  13.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2.01.13 0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밤 시간에 공 굴러가는 소리 들리면.. 많이 거슬리겠습니다...
    층간소음은 진짜 조심 해야겠더라구요..

  14. Favicon of http://www.readyflowers.com.ph BlogIcon flowers 2012.01.13 0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많은 분들이 층간소음으로 고생하시네요. 야간에는 상대방에 대한 배려를 좀 더 해주시면 좋을텐데말이죠^^...

  15. Favicon of http://care2001.tistory.com BlogIcon 산위의 풍경 2012.01.13 06: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밤엔 소리가 더 예민하게 느껴져서 그런가 봅니다.
    서로 불편함이 없어야 공동주택생활이 즐거울텐데요...안타깝네요.ㅋㅋ
    그래도 좀 괜찮은 아파트인가보죠? 골프 퍼팅할정도의?ㅋㅋㅋ 즐거운 하루 보내셔요. ^^

  16. 윽~공구르는소리.. 2012.01.17 1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골프공 소리 장난아닙니다..아이들 장난감 소리 공 튕기는 소리 의자 끄는 소리보다 더 울립니다..그리고 한번하고 마는게 아니잖아요..베란다 신발소리도 무진장 크게 들립니다. 층간소음 들리면 건설업자 구속시키는 법 없을까요?

  17. Favicon of http://00 BlogIcon 이런일도 2012.01.17 1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밤에 아랫집 부부관계 하는소리에 놀라서
    안방에 침대 내버린 집도 봤습니다.
    정말 문제입니다.

  18. Favicon of http://hbebe.tistory.com BlogIcon ♡♥베베♥♡ 2012.01.28 16: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아파트는 이름있는...것두 꽤나 잘 짓는다는 곳에서 지은 아파트인데
    그....소리....^^;;
    정말 보통 아닙니다...ㅎㅎ
    오래되어서도 아니고
    다른곳보다 층간소음이 더 잘들려서도 아닌...^^;;

    특히나 바닥이 나무로 되어있어서일수도 있겠어요
    쿵...소리가 나고 또르르르르....
    쿵....또르르르르.....
    저도 예전에 그 소리 때문에 정말 짜증이 막 나더라구요
    아침에도 밤에도...^^;;

  19. 하늘 2012.01.29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들어보지 않은 사람은 도대체 모를 골프공 굴러가는 소리... 전 그렇게 살아봤어요. 어김없이 9시만 넘으면 윗집의 골프공 굴러가는 소리... 연달아 나는 소리는 극도의 짜증을 불러일으킵니다. 윗집 아저씨 인상으로 봐서는 도저히 대면할 자신이 없어서 그냥 참고 살다가 이사했어요.

  20. ruddo 2012.02.01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집엔 저녁 8시 ~10시 사이에 위에서 딱딱한 구슬이나 공 같은게 굴러가는 소리가 나네요.
    처음엔 그러려니 하고 넘어 가려고 했지만 나중엔 완전 짜증납니다.
    경험안해본 사람은 모릅니다.

  21. 악마 2014.01.04 1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연한 말씀 역지사지 아랫층을 조금만 배려한다면 이런 문제는 확 줄어들겁니다. 우리집 위층에 할배,할매사는데 손자들 오면 다 큰 새끼들인데 쿵쿵 뛰어다녀도 제지도 안하고 싸가지 없는 인간들 그냥 땅 파서 다 묻어버리고 싶다.가끔 아파트 소음으로 살인까지 나는 뉴스 접할때 어찌 사람을 죽이냐고? 얼마나 아래층 사람이 시달렸으면 그러겠냐고요.조심만 하면 얼마든지 줄일수 있는데 위층 사는 사람들은 아래층 입장 생각해보면 답은 간단합니다.우리위층 인간들 양심도 없는 쓰레기들 같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