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가지의 반찬이 나오는 남도밥상


 

음식점 남도밥상의 홀 진열대

 

 

 

영도고속도로 여주 톨게이트를 빠져나와 37번 국도를 타고
남녀주CC 방향으로 가노라면 도로 좌측에
<남도밥상>이라는 음식점이 보입니다.


음식점 앞에 여러 대의 승용차가 주차되어 있어
음식을 잘 하는 집으로 생각하고는 점심을 먹으러 들어갔습니다.
예로부터 음식점은 손님이 많은 집을,
이발소는 손님이 적은 집을 가라고 했거든요.

 

 

 

 

 

음식점 입구에 제주도 돌하르방을 비롯한 여러 가지 석물(石物)이 놓여있어
음식점치고는 입구의 장식에 제법
신경을 많이 썼다고 생각하면서 안으로 들어섰습니다.

 

 

 

 

 

 

그런데 음식점 안의 넓은 홀(hall)과 룸(room)에는 각종 조각품과
수석(壽石), 도자기, 그리고 미술작품(천경자 작품 2점 포함)이
벽면과 찬장 가득히 전시되어 있습니다.
이는 음식점이 아니라 마치 미술관 같은 분위기입니다.


종업원에 의하면 음식점 대표가 오랜 기간에 걸쳐 수집한 작품들이라고 합니다.
그럼 먼저 작품부터 보여드립니다.

 

 

 

 

 

 

 천경자 화백의 작품 

 

 

 

 

 

 

 

 

 

 

 
남도식당의 메뉴는 정식(밥상)과 백숙관련요리 뿐입니다.
우리는 그냥 남도밥상(1인당 10,000원)을 주문했습니다.
돌솥남도밥상(1인당 13,000원)과 다른 점은
그냥 밥솥에서 해둔 밥이 제공되는 점입니다.


돌솥밥상은 돌솥밥을 하는 데 걸리는 시간(약 20분)을 기다려야 하기에
빨리 먹으려고 한 것입니다. 그런데 이는 실수였습니다.

 

 

 

 

 

사실 정식(밥상)은 반찬도 맛이 좋아야 하지만 무엇보다도 밥이 맛이 좋아야 합니다.
외지인들이 여주와 이천의 쌀밥을 찾는 것은 쌀이 좋다고 소문난 때문입니다.


 여주 쌀은 <대왕님표>, 이천 쌀은 <임금님표>라는 상표를 사용하듯
두 지자체에서는 쌀에 대한 자존심 경쟁을 벌이고 있지요.
 대왕은 한자어이고 임금은 우리말인데 한글을 창제한 세종대왕이
잠든 여주에서 쌀 이름을 임금님표라고 하지 않고
대왕님표라고 한 것은 아이러니입니다.

 

보통 돌솥밥을 먹으면 매우 찰지고 맛이 있는데
그냥 남도밥상에 나온 밥은 약간 푸석푸석한 듯 했습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면 꼭 돌솥밥을 주문해야 하겠습니다.


그러나 무려 23가지에 달하는 밑반찬은 입에 착 감길 정도로 맛났습니다.
반찬그릇도 타원형으로 생겨 보기에도 참 좋았습니다.
여주시 지정 모범 음식점이 될 만 하더군요. 


식사를 하면서 각종 미술조각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곳,
바로 여주 <남도밥상>입니다.  

 

 

 

 

 

 

 

 

 

 

《음식점 개요》

 

▲ 상 호 : 남도밥당
▲ 주 소 : 경기도 여주시 장여로 1626(삼교동 461-4)
▲ 전 화 : 031-884-0901

 

 

 

 

☞ 이 글은 음식점 측과는 전혀 관계없이
글쓴이가 자발적으로 작성한 후기임을 밝힙니다. 
 
☞ 글이 마음에 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 주세요!
(로그인이 없어도 가능합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여주시 삼교동 461-4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6.06.09 0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주 남도밥상, 대단하네요.
    여주이니만큼 밥이 맛있을 거라는 것은
    충분히 짐작이 가지만
    이 집은 제목 그대로 미술관을 방불케 하네요.
    밥맛을 더 좋게 해줄 것 같은 분위기여서 참 좋네요.
    상에 올려진 찬들도 하나같이
    깔끔해 보이면서도 감칠맛이 있어보이구요.
    이 근처를 가게 될 때
    꼭 한 번 들러봐야 할 곳으로
    머릿속에 새겨둬야겠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기쁘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 Favicon of http://blog.daum.net/kangdante BlogIcon kangdante 2016.06.09 0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미녀그림과 조형물들이 많군요?..
    음식맛도 즐기고
    또 다른 볼거리입니다.. ㅋㅋ

  3.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06.09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식당과 예술작품..
    참 독특한곳이군요
    먹으면서 예술 작품 구경하는 재미기 쏠쏠하겠네요
    음식도 정갈하고 먹음직스럽습니다

    오늘도 기쁜 하루 보내세요

  4. Favicon of http://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6.06.09 14: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갤러리 같은 분위기네요
    그림도 그림이지만 역시 반찬은,, 어마어마합니다^^

  5.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6.06.09 16: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정말 미술관 같은 음식점이 맞는것 같습니다..
    남도 음식점 답게 반찬 종류들이 정말 다양하기도 하구요..
    좋은 곳 소개 잘보고 갑니다..

  6.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6.06.09 1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역시..남도맛집이네요.ㅎㅎ

  7. BlogIcon 락스 2016.06.10 2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한 한정식은 사라져야야 식문화이다 대부분 손한번안대고 버려지고 쓰레기만 만들어낼뿐이다

  8. BlogIcon 락스 2016.06.10 2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한 한정식은 사라져야야 식문화이다 대부분 손한번안대고 버려지고 쓰레기만 만들어낼뿐이다

  9. BlogIcon 이진영 2016.07.23 1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밥집 소개에 엄마 모시고 식사하러 왛다가 완전 실망 입니다.
    여주시에서 지정한 밮집이 요런 서비스 완전 꽝 입니다.예약 하고 갔는데 ~~늦게 온 상에 먼저 주고 서빙 여사들 소리 지르는데 밥 맛이 뚝 떨어집니다.
    님들 남도밥상 절대 가지 마세요.

  10. 실망 2016.10.03 1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꽝입니다. 홀서빙 허둥지둥하고 엄청 짜증내며 실수연발...블로그보고 왔다가 실망하고 갑니다...

  11. 나이스가이 2016.10.04 2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도한정식 기대하고 밥먹으러 들어간 순간 여러그림들과 조각들이 눈에 띄었다 그런데 여자 나체 그림이 유독 많았고 조각품도 여자 나체 조각이 많았다 원래 미술쪽으론 여자 나체가 아름다움에 최고라고 생각하니까 그러려니 했는데 방안쪽에 사진은 헉 일본 포르노 배우같은여자가 슬립을 다내린체 가슴을 다보이며 시꺼먼유두가 그대로 드러나 있는 사진이 있었다 술집도 이런 사진은 안걸어 놓을텐데 밥먹는 식당에서 이런 사진을걸어 놓다니 주인은 변태가 아닌가 생각했다 모든것은 장소와 일치해야 아름다움건데 여긴 너무 심한것 같다 음식은 가지수만 많았지 하나같이 맛이 없었고 음식가지고 장난치듯이 두명이서 밥을먹으면 모든반찬이 두개씩 감자조림두알 계란말이 두조각 호박나물두조각 연근두조각 명이나물두가닥 모든음식이 한개씩먹으면 없다 나중에 더준다고 돌아다니던데 맛이 없어서 더줘도 먹고싶지않아서 더달라고 하지않았다 분위기 최악에다가 음식도 최악이였다

  12. 소나타 2017.05.25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식탁에 내어놓는반찬을 보는 순간 주문한 식사 취소하고 나가고 싶은 걸 남편때문에 참고 먹긴 했는데,
    돈내기가 너무 아까웠습니다.
    돼지고기 볶음은 미리 볶아놓은 걸 내어놓아 미지근하고, 꽁치는 아침에 구워놓은 걸 살짝 데워서 내어놓고,
    국이라고 내어놓은 건 오징어무우국이라고는 그냥 보기만해도 맛없어 보이는 그자체. .
    그정도 남도한정식 정식 15,000원짜리를 주문했는데 이 정도 수준인데
    대한민국 맛집으로 선정이 되었다니 참 어이가 없었답니다. 반찬가짓수는 몇개씩 담은 것이 고작이고 맛은 정말 어떻게
    이런 솜씨로 식당을 하는지 어이가 없을 뿐 입니다.
    젓가락이 갈 반찬이 없어 그냥 돌솥밥만 먹고 왔습니다.

  13. 돌솥 2017.09.09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망

  14. 맛집 노노 2017.09.09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실망스럽다 한정식이아니라 시골집밥 딱 그수준이네요 만오천원에 넘 비싼점심 했네요 생선은 구워놓은거 고기도 볶아진거 데우고 순두부는 한참 끊여 딱 보는순간 숟가락 들기가 싫어요 그나마 돌솥밥만 먹을만 하네ᆢ좋은 경험 했네요 인터넷 맛집 너무 믿지말아야겠네요 ᆞ배고파서 그냥 배채운정도 ᆢ 에구 돈 아까워라 소리가 집에 올때까지하고왔네요ㅠ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