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정해변

 

 해동용궁사

 

 오시리아 해변산책로의 바다 풍경 

 

 

 

 

해파랑길은 동해의 떠오르는 해와 푸른 바다를 길동무 삼아 함께 걷는다는 뜻으로 부산 오륙도 해맞이공원에서 출발해 동해안을 따라 북쪽 강원도 고성의 통일전망대까지 총 길이 770km에 이르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긴 트레일 코스입니다. 모두 10개구간 50개 코스로 구성된 이 길을 걸으며 동해안의 멋진 풍광과 낭만을 만끽할 수 있습니다.

 

해파랑길은 갈맷길·문탠로드(부산구간 4개 코스), 간절곶소망길·솔마루길(울산구간 5개 코스), 감포깍지길·주상절리길(경주구간 3개 코스), 감사나눔길(포항구간 6개 코스), 블루로드(영덕구간 4개 코스), 관동팔경길(울진구간 5개 코스), 수로부인길·해물금길(삼척.동해구간 7개 코스), 바우길·헌화로(강릉구간 6개 코스), 녹색경관길(양양.속초구간 5개 코스), 평화누리길·갈래길(고성구간 5개 코스)과 같은 원래 12개 시·군에서 조성한 좋은 길을 장대한 하나의 길로 이은 것입니다. 

 

 

오늘 걷는 제2코스는 해운대의 삼포라 불리는 미포, 청사포, 구덕포를 거쳐 대변항에 이르는 16.3km 길입니다. 삼포 중 미포∼청사포 구간은 특히 "문탠로드"라고 하는데 이는 해운대 달맞이공원 산책로입니다. 제2코스는 달맞이공원과 송정해변 그리고 해동용궁사를 거쳐갑니다.

 

제2코스 들머리는 부산시 해운대구 중동 소재 미포해변입니다. 미포를 알리는 검은 색 표석이 세워져 있군요. 위쪽으로 조금 들어서니 동해남부선 옛길 미포건널목입니다. 이 철도는 일제강점기에 개통된 동해남부선(부산-경주 1934년)의 일부로 해운대 도심을 지나는 새로운 철도(복선화)의 건설로 폐선되었는데 해안절경을 끼고 있는 이 부지는 시민들의 여가공간으로 변모하고 있습니다. 도심에 이런 공간이 있음을 축복이로군요.

미포항 표석 

 

 동해남부선 옛길

 

 

 

 

 

조금 더 가니 문탠로드 주차장입니다. 이 길은 해파랑길2구간이면서도 부산시가 지정한 갈맷길이기도 합니다. 이 길은 달맞이길이는 아름다운 이름을 두고 왜 문탠로드라는 이름을 지었는지 이해할 수 없습니다. 우리가 태양아래 즐기는 일광욕인 선탠(suntan)이라는 영어단어를 참고해 달빛아래 즐기는 월광욕(사실 이런 표현이 가능한지 모르겠음)을 문탠(moontan)이라고 적은 것 같은데 영어사전을 찾아봐도 moontan이라는 단어는 없거든요. 우리는 외래어를 사용하면 유식하다는 평을 듣는 것으로 착각할 경우가 많습니다. 정부에서도 사업추진계획을 거창하게 로드맵(road map)이라고 부릅니다. 중앙부처인 문화체육관광부에 "미디어 정책국"이 있는 것은 이해한다손 치더라도 "콘텐츠 정책국"은 정말 어이없습니다. "영상콘텐츠산업과"도 그냥 "영상산업과"로 하면 될 것을 어렵게 작명을 했습니다. 솔직히 달맞이길은 걷고 싶지만 문탠로드는 걷고싶지 않거든요.

 

 

 

 

 

 

달맞이길은 미포에서 송장해변으로 가는 4.5km의 길로 이 길을 걸으며 바라보는 저녁달은 매우 운치가 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하네요. 도루를 따라 걸어가면서 뒤돌아보니 신축중인 고층빌딩이 하늘을 찌를 듯 합니다. 일루아 호텔을 지나 조망대에 서니 해운대 해수욕장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도로를 버리고 우측 계단을 내려와 숲으로 걷습니다. 이제부터 본격적인 문탠로드가 시작되네요. 중간 군데군데에 문탠로드 안내문이 보이지만 그리 반갑지는 않습니다.  

 신축중인 고층빌딩

 

 해운대 해수욕장

 

 

 

 

 

 

 

청사포 갈림길에서 좌측으로 올라 돌아가니 청사포 마을을 알리는 조형물이 보입니다. 해월정사 정문을 지나 다시 숲으로 들어서서 좀 걸어가니 사진 찍기 좋은 청사포 전망대이지만 보이는 것이라고는 망망대해뿐이어서 실망입니다. 이제부터는 지나가는 길목에 이정표가 나오면 송정해수욕장을 따라가면 됩니다. 송정해수욕장으로 가는 길목에 구덕포가 있다고 하지만 실제로는 어느 곳인지 모른 채 지나치고 말았습니다.   

 해월정사

 

 청사포 전망대

 

 

 

 

 

 

드디어 송정해변가입니다. 해수용장 개장시기는 아직 멀었지만 당국에서 6월에 임시로 해수욕장을 부분 개장했다는 현수막이 바람에 펄럭입니다. 오늘 이곳의 낮 최고기온은 영상 22도 수준이어서 바다에 들어간 사람들은 해수욕보다는 서핑을 즐기는 사람들이 대부분입니다. 송정해수욕장을 알리는 붉은 색 글씨도 강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쓸쓸하게 서 있을 따름입니다. 다만 모래사장에서 서핑을 배우는 사람들의 열기는 대단한 것 같습니다. 

 

 

 서핑 강습

 

 송정해변

 

 

 

 

해변의 끝자락으로 가면 우측에 죽도공원이 있습니다. 죽도공원은 옛날 대나무가 많이 자생하고 있어서 붙은 이름이라고 하는데 지금은 대나무가 보이지 않네요. 이곳에는 송일정(松日亭)이 있는데 정자에 오르면 송정해변 전체를 바라볼 수 있습니다. 정자 앞에는 큰 바위가 바다에 솟아있습니다.

 

 

 

송일정

 

송일정에서 본 송정해변

 

 송일정 앞 바위

 

 

 

 

죽도공원 입구의 송정 표석을 카메라에 담고는 바닷길을 걸어가면 방파제가 있는 송정항입니다. 포구에는 고기잡이용 각종 어구(漁具)와 공사용 자재로 인해 매우 어수선합니다. 송정항을 지나자 이번에는 공수항입니다. 이제부터는 해동용궁사 이정표를 따라가면 됩니다.

 

 

 송정항

 

 

 공수항

 

 

 

 

 

 

그런데 해동용궁사로 가는 길이 헷갈립니다. 원래는 바닷가의 시랑대를 경유해 용궁사로 가야하지만 전혀 이정표가 없어 인근 공사인부에게 길을 물어 바로 해동용궁사로 갑니다. 이쪽에 부산도시공사에서 동부산 개발을 대대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중입니다. 호텔과 리조트를 짓느라고 공사용 장비들이 주변에 다수 보입니다. 대변항으로 이어지는 14번 국도 방향으로 걸어가다가 해동용궁사 이정표를 보고 우측으로 들어섭니다. 부산수산과학원을 뒤로하면 용궁사를 알리는 대형 표석이 길을 안내합니다.

 해동용궁사 가는 길

 

 용궁사 입구

 

 용궁사 표석

 

 

 

 

 

그런데 실제로 용궁사로 진입하는 입구는 도대체 이런 곳에 사찰이 있을 것으로는 도저히 믿어지지 않은 상가골목이 이어집니다. 해안에 위치해 조망이 매우 좋을 것으로 기대한 게 한순간에 무너지는 느낌입니다. 또 사람들이 워낙 많아 도떼기시장 같습니다. 십이지신상을 뒤로하고 계단을 따라 내려갑니다. 사찰은 정면으로 보이는 대웅전이 있는 구역과 좌측의 해돋이 봉과 황금불상이 있는 두 구역으로 나뉘는데 어느 쪽에서 보던지 현지 가람의 배치는 해안풍경과 어우러져 그야말로 절경을 연출합니다. 한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찰이라는 자랑이 허풍이 아님을 실감합니다. 

도떼기시장 같은 해동용궁사 진입로

 

 

 해돋이바위 옆 황금불상 

 

 

 
사찰을 둘러보고는 해돋이 바위 방향으로 나오면 국립수산과학관을 거쳐 동암마을로 이어집니다. 멀리서 해동용궁사를 바라보니 바다와 접해 있는 사찰의 모습을 잘 알 수 있습니다. 동암항을 지난 끝자락에는 힐튼호텔과 아난티 펜트하우스가 있습니다. 아마도 조성한지 얼마 지나지 않았을 것 같은데 그 규모가 엄청 큽니다. 이곳을 오시리아 해안산책로라고 하네요. 

 멀리서 바라본 해동용궁사

 

 멀리서 바라본 오시리아 해안산책로

 

 동암항 이정표

 

 동암항

 

 힐튼호텔

 

 

 

 아난티 펜트하우스

 

 

 

 

해변의 바위에 오르막 계단이 있어 이곳을 오릅니다. 여기서 바라보는 바다조망이 일품입니다. 특히 강한 해풍이 불어 바위에 부딪쳐 부서지는 하얀 파도는 바다풍경을 더욱 아름답게 만듭니다. 군부대 철조망이 있는 곳은 부산의 또 다른 명소인 오랑대이지만 출입이 금지되어 있군요. 

 

 

 

 

 

 


오랑대 공원은 기장군 기장읍 연화리 서암 마을과 시랑리 동암 마을 경계 지점에 있는 오랑대 일대에 조성되어 있는데 이 공원의 하이라이트는 용왕단이 있는 곳입니다. 이 용왕단은 이웃한 해광사에서 관리하는 곳인데 부산의 동쪽바다를 지키는 용왕을 모신 사당으로 그 모습이 한 폭의 그림 같습니다. 

 오랑대 용왕단

 

 

 

 

 

 

용왕단을 뒤로하고 오시리아 해변산책로를 따라 갑니다. 저 멀리 대변항의 모습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서암마을 해변가를 걸어갑니다. 대변항의 등대는 장승을 모형으로 만든 장승등대입니다. 우측의 다리를 건너면 기장 팔경 중 2경인 죽도이지만 그쪽으로 갈 시간적인 여유가 없습니다. 용암초등학교를 뒤로하면 대형 멸치조형물이 있는 버스 주차장입니다. 대변항에서 생산되는 멸치는 국내 멸치 생산량의 60% 이상을 차지한다고 하네요.   

 

 

 

 죽도로 가는 다리

 

 대변항

 

 대변항 멸치조형물

 

 

 

 

오늘 약 16km를 네시간 남짓 걸었습니다. 길이 비교적 평탄한 데다가 거의 쉬지 않고 걸은 탓입니다. 이 시간은 해동용궁사를 답사하는데 소요된 약 20분간을 포함한 것입니다. 해파랑길은 국가가 지정한 트레킹 코스이지만 이정표가 제대로 비치되지 않아 초심자는 길을 찾기가 어려울 것 같습니다. 서울 북한산 둘레길은 이정표가 정말 잘 되어 있는데 해파랑길도 이 정도로 이정표를 잘 조성해 주기를 바랍니다. 해파랑길 2코스는 달맞이길, 송정해변, 해동용궁사, 오시리아 해변산책로를 경유하는 멋진 코스입니다.

 

 

《해파랑길 2코스 개요》

 

▲ 일자 : 2018년 6월 16일 (토)
▲ 코스 : 미포항-문탠로드(달맞이공원)-해월정사-송정해변-죽도 송일정-공수항-해동용궁사-수산과학관

            -동암항-오랑대(용암단)-대변항(멸치조형물)
▲ 거리 : 16.6km
▲ 시간 : 4시간 15분
▲ 안내 : 서울청마산악회 


 

 

☞ 글이 마음에 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 주세요!
(로그인이 없어도 가능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해운대구 송정동 438-11 | 송정해수욕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8.06.18 0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파랑길 2코스를 걸으셨군요

    제 친구중의 한 사람이 작년 거의 일년에 걸쳐
    해파랑길을 완주햇었더랬습니다
    정말 대단하지요

    바다를 보며 걸어가는것이 참 좋을듯한 날씨입니다

    힘찬 한주 시작하는 원동력이 되셨기를...

  2. Favicon of http://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8.06.18 0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엔 명소가 많아서
    부산분들이 긍지를 느낄 것 같습니다.
    봐도 봐도 멋진 곳이 나오는 도시가
    바로 부산인 듯합니다.
    무엇보다도 바다와 함께하는
    도시인 점도 참 좋구요.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한 주 기분좋게 시작하세요^^

  3. Favicon of http://kangdante.tistory.com BlogIcon kangdante 2018.06.18 08: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닷길 해안을 따라 걷다보면
    시간 가는줄 모르겠어요..
    다시 또 가보고 싶은 아름다운 부산입니다.. ^^

  4.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8.06.18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닷가에 위치한 용궁사를 처음 접하면서
    정말 신기해했었답니다.
    ㅎㅎ

    잘 보고 가요.

    행복한 한 주 되세요^^

  5. Favicon of http://www.cryptocoin.kr BlogIcon 스티마 2018.06.18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등산이 아닌 트래킹을 하셨군요.
    일반인에게 상당한 장거리 일텐데, 펜펜님에게는 땅짚고 헤엄치기 이셨을 것 같습니다. ^^

  6. Favicon of http://blog.daum.net/sunny38 BlogIcon 하늬바람 2018.06.18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운 곳들입니다
    예전에 남도 살았을 때는 자주 가던 곳들입니다
    언제봐도 아름다운 곳이지요
    고운 한 주 되십시오

  7. Favicon of http://joyfulhome.tistory.com BlogIcon 즐거운 우리집 2018.06.18 1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이라 이제 해수욕장에 많이 가겠네요 ㅎ

  8.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8.06.18 1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름이 다가오니 바다가 더 가보고 싶게 만드는군요 잘 보고 갑니다.

  9. Favicon of http://yes-today.tistory.com BlogIcon 예스투데이 2018.06.18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닷가가 참 예쁘네요. 송정해변 글씨가 빨간색이라 푸른 바다 배경에 확 튀는 느낌입니다. ㅎㅎ 부산이 좀 가까우면 자주 가보고 싶은 곳인데 멀어서 가기가 쉽지 않네요. ^^

  10. Favicon of http://balgil.tistory.com BlogIcon @qortn54 2018.06.18 1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변가 16km코스
    시간되면 도전해보고 싶네요
    포스팅 질보고갑니다.

  11. Favicon of http://dldduxhrl.tistory.com BlogIcon 잉여토기 2018.06.19 0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송정해변의 바다를 배경으로 한 포토존도 눈에 띠네요.
    바다로 놀러가고 싶은 초여름철이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