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재는 나는 새도 넘기 힘든 길이라는 고갯길로,
이를 한자로 조령(鳥嶺)이라고 합니다.
새재 고갯마루에는 사적147호로 지정된 제3관문 조령관이 있습니다.

조령관은 예로부터 교통의 요지 겸 군사적 요충이어서 임진왜란 때
신립장군이 장부 1인이 능히 만 명의 적을 막을 수 있는
천험의 요새인 이곳을 포기하는 대신
열세의 군사력으로 충주 탄금대에서 배수진을 치고 싸우다가
패퇴한 사실로 유명한 곳입니다.

문경새재는 영남의 선비가 한양으로 과거를 보러 가는 가장 중요한 길이었습니다.
그 당시 선비가 추풍령(황간)을 넘으면 추풍낙엽처럼 과거에 낙방하고,
죽령(풍기)을 넘으면 대나무처럼 죽죽 미끄러져 과거에 떨어져버리기 때문에
문경새재를 넘는다는 속설이 떠돌았다고 옛이야기는 전합니다.

과거를 보러 다니던 선비의 상을 지나면
문경새재 과거길을 알리는 표석이 반겨줍니다.
바로 뒤에는 제3관문인 조령관입니다.
이곳의 해발높이는 무려 650m입니다.



선비의 상




영남 제3관이라는 현판이 붙은 조령관 앞 잔디광장에는
사람들이 유유자적하게 거닐고 있습니다.
이웃 나무거늘 아래에는 방문객들이 6월의 더위를 피하는 모습입니다.

조령관





조령산으로 가는 길목에 조령약수가 있습니다.
이 약수는 지금으로부터 약 300년 전인
조선숙종 34년(1708년) 조령성 구축 시 발견되었는데,
선비들이 청운의 꿈을 품고 한양 길을 넘나들 때
목을 식혀주던 역사 속의 명약수였으나
현재는 수질오염으로 말미암아
음용수 부적합 판정을 받아 마실 수 없음이 유감입니다.

조령약수





문경새재 조령1관문(주흘관)에서
2관문(조곡관)을 거쳐 3관문(조령관)에 이르는 길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걷기 좋은 길로 선정된 편안하고 아늑한
 그리고 역사 속의 향기가 묻어나는 좋은 길입니다.
(2009. 6. 6)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06.16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감탄이 저절로 나오는군요.^^

  2. 2009.06.16 15: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Favicon of http://blue-paper.tistory.com BlogIcon blue paper 2009.06.16 1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학여행으로 몇 번 다녀왔던 기억이 나네요 ^^

  4. Favicon of http://neowind.tistory.com BlogIcon 김천령 2009.06.16 18: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년 전에 다녀갔었습니다.
    변함없는 듯 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5. Favicon of http://naeng-e.tistory.com BlogIcon 냉이' 2009.06.16 2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좋은 약수물을 먹을 수없다니..안타깝네요.

  6. Favicon of http://book-mania.tistory.com BlogIcon 취비(翠琵) 2009.06.16 2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거를 보기위해 올라가는 선비들에게는 엄청난 난코스가 되었겠네요 ㅎㅎ~
    신립장군이 조령관을 선택하지 않은 이유는 당시 조선군의 주력이었던 궁기병을 활용하기 위해서라고 하네요. 탄금대 일대가 궁기병을 활용하기 좋은 조건이었다고 하더라구요. 세번싸워서 두번이기고 마지막에 한번졌는데(비가왔다네요..기병에게는 쥐약인...)그 마지막 패배가 치명적이다죠...

  7. Favicon of http://windbell67.tistory.com BlogIcon 풍경그림 2009.06.16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령약수~ 무척이나 오래된 역사속의 약수이군요~
    매번 볼때는 귀이하게 소중히 대하다가 뒤돌아 본인이 느껴보지 못한것에 대한것은
    쉬이 기억에서 사라지곤 하더군요...
    조령 약수는 아하~~ 펜펜님 블에서 보았지라고 기억할것같습니다.
    고운밤입니다~

  8. Favicon of http://boskim.tistory.com BlogIcon 털보아찌 2009.06.16 2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옛날 선비들의 애환이서린 조령관문이군요.

  9. Favicon of http://pplz.tistory.com BlogIcon 좋은사람들 2009.06.16 2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어머니께서도 한달에 한두번 문경에 다녀오시는데.. 문경세제 자랑을 몇번 하시더라구요~:)

  10. Favicon of http://emeng.tistory.com BlogIcon 어멍 2009.06.17 0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풍낙엽처럼 떨어지고 대나무처럼 죽죽 미끄러져 떨어지고..
    하하..재밌네요..
    언제 한번 가보고 싶네요.

  11. Favicon of http://blue2sky.tistory.com BlogIcon The Blue. 2009.06.17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정말 좋습니다.

    조령관은 정말 천연요새 그 자체였는데... 신립장군의 안타까운 판단이 아쉽습니다.

  12.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09.06.17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보니 맑은 공기와 함께 문경새재의 길을 걷고 싶어지는군요..
    약수한잔 먹고 장수도 하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