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충북 진천군 진천읍 연곡리 소재 보탑사는 통일을 기원하기 의해 만든 3층 목탑으로서, 이 목탑은 우리나라 최대의 규모로 탑의 전체높이만 43m에 이릅니다. 현존 목탑으로는 법주사 팔상전, 쌍봉사 대웅전에 이어 세 번째로 높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탑사는 삼국시대 신라와 고구려의 국경지대로 고려시대 큰 절터로만 전해오던 연곡리에 21세기를 앞두고 우리나라의 무궁한 발전과 민족의 숙원인 통일을 기원하는 동시에 전통목조건축문화를 재현함으로써 다음 세대에게 문화민족의 긍지를 심어주기 위해 건립한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992∼1996년 기간 중 건립된 이 3층 목탑은 전통불사에 충실하여 오로지 목재로만 지었고, 대못을 하나도 사용하지 않았으며, 단청과 기왓장의 색깔도 매우 화려합니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단층으로만 짓는 사찰에 비해 불전의 신기원을 이룬 건축양식입니다.

이 목탑은 사방을 돌아가며 각층마다 다른 이름의 현판이 걸려있고, 사람이 직접 올라갈 수 있음이 특색입니다. 이 목탑의 각 층별 기능 및 이름을 살펴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층은 금당(金堂)입니다. 사방으로 석가여래, 비로자나불, 아미타불, 약사여래를 모신 보탑사의 본당으로, 극락보전(極樂寶殿), 대웅보전(大雄寶殿), 약사보전(藥師寶殿), 적광보전(寂光寶殿) 현판이 걸려 습니다. 

2층은 법보전(法寶殿)입니다. 불, 법, 승 3보 중의 법보, 즉 석가세존의 가르침인 8만대장경을 봉안하는 법당으로, 수다라전(修多羅殿), 법보전(法寶殿), 삼장전(三臟殿), 보장전(保藏殿) 현판이 걸려 있습니다.

3층은 미륵전(彌勒殿)입니다. 석가 세존께서 열반에 드신 뒤 부처님이 안 계신 세상이 계속되다가 장차 이 땅에 오시어 새로운 정법(正法)시대를 열 미래불인 미륵불을 모시는 법당입니다. 사방에 걸려 있는 현판 중 대자보전(大慈寶殿), 미륵보전(彌勒寶殿)은 선명하지만 다른 두 개의 현판은 사진을 찍어 왔으나 판독이 불가능함이 유감입니다.

3층 목탑의 서쪽에는 영산전(靈山殿)이 있는데, 중앙에는 금동 불상이 있고 그 주위에는 각양각색의 모습을 한 500나한상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산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500 나한상


사용자 삽입 이미지



3층 목탑의 동쪽으로는 적조전(寂照殿)이 있는데, 안에는 와불(누워 계신 부처님)이 봉안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적조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와 불




3층 목탑의 북쪽으로는 지장전이 있고, 그 옆에는 삼소실(三笑室)이 있습니다. 하루에 세 번 웃으라는 뜻인지 모르겠습니다. 무엇보다도 삼소실의 사립문에 걸려 있는 바람개비가 눈길을 끕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장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소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소실 앞의 바람개비




그 뒤쪽에 위치한 산신각에는 호랑이를 데리고 있는 산신이 인자한 표정으로 앉아 있는 산신도가 걸려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신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신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문에는 법고각과 범종각이 있는데, 사찰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사천왕상과 일주문은 보이지 않습니다. 스님 두 분이 무슨 바쁜 일이 있는 지 종종걸음으로 경내를 걸어갑니다. 보탑사는 비록 지은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앞으로 우리나라의 중심사찰 중의 하나가 될 것입니다.(2008. 2. 17).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법고각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범종각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종종걸음의 스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범종각과 법고각 사이로 보이는 3층 목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차장에서 바라본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차장 앞의 당산나무



☞ 보탑사 가는 길 : 중부고속국도 진천IC를 나와 21번 국도를 타고 진천읍 지나 계속진행-사석리에서 우회전 후 지방도로 우회전하여 김유신장군 탄생지를 지나 연곡리로 진행. 끝.  


☞ 다음 블로그(http://blog.daum.net/penn1570)로
 가시면 스크랩을 할 수 있습니다.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oon1991.tistory.com BlogIcon 오드리햅번 2008.03.02 07: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탑사는 볼것이 많은 곳이군요.
    통일3층석탑도 멋지지만 삼소실앞 바람개비도 인상적이고
    산신각건물도 멋지네요..

  2. Favicon of http://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8.03.02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불 잘 봤습니다 바람개비가 왜 저기 있대요?
    제가 아는 사람의 호가 와사당이라고 있어요
    누워서 생각하는 사람.. (실은 제 남동생호..)
    멀 누워서 생각하고 싶은지..^^

  3. Favicon of http://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08.03.02 14: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00나한상만 모셔진 절이 대구 영천에 있습니다
    거조암이라고 사람들은 "오백나한절"이라고들 흔히 부르더군요.
    제가 즐겨 가는 곳이었습니다
    단청이 없고 아주 수수하고 조용한 곳입니다.
    거기가서 밥도 먹고 옵니다.


    3층 목탑 규모가 대단하네요
    그 웅장함이라든가 건축미가 대단합니다.

    •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08.03.02 1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성당에 다니시는 분이
      사찰에 대하여도 잘 아시네요.

      상대방을 포용하는 그 마음이
      교회 다니는 분들과 다른 점입니다.

  4. 아닌데 2009.12.08 0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탑사 3층 목탑이 현재 한국에 존재하는 목탑중엔 가장 높습니다.

    그다음으로 높은건 약 39미터의 부여 백제역사문화재현단지 능사 5층 목탑이고.

    그 다음은 법주사 팔상전 비슷하게 만들어 바깥쪽을 완전 금박으로 뒤집어싼 목탑이 있고.

    그 담은 법주사 팔상전.

    그리고 쌍계사 3층목탑과 똑같이 복재품 구례 문수사에 3층 목탑이 존재 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