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백호의 해인 경인년을 맞아 신년연휴 마지막 날인 일요일 북한산 원효봉을 찾았습니다. 이날 서울지방의 평균기온은 섭씨 영하 6.8도였으며 아침 최저기온은 거의 영하 10도였습니다.

글쓴이가 원효암을 지나 정상인 원효봉을 향하여 오르고 있는데, 뒤에서 오던 등산객이 앞으로 나섭니다. 그런데 남성 등산객의 옷차림을 보고는 눈을 의심했습니다. 그는 반바지차림이었던 것입니다.




그는 경사진 바위에 올라 달관의 경지에 다다른 사람처럼 맞은편의 의상능선과 북한산성계곡을 바라보고 있습니다. 급히 사진을 찍은 후 그에게 질문을 던졌습니다.




"이런 한 겨울에 반바지차림으로 춥지 않으세요?"

 이 질문에 대답을 한 사람은 그가 아니라 함께 온 일행입니다.

"저 사람은 항상 저래요. 태백산에도 반바지 차림으로 가요!"

민족의 영산이라는 태백산은 해발고도가 무려 1561m로서, 능선에 서면 칼바람이 몰아치는 곳입니다. 이런 산에도 반바지 차림으로 등산을 하다니 보통사람은 아닙니다.




글쓴이는 다시 한번 물어봅니다.

"몸에 열이 많은가 봐요. 등산을 한지는 얼마나 되었나요?"
"7년 되었습니다."

예상외로 등산경력은 그리 많지 않습니다. 그렇지만 반바지차림으로 등산을 할 수 있는 그 체력이 참으로 신통합니다. 제가 아는 사람 중에도 항상 맨발로 등산을 다니는 사람이 있습니다. 평소부터 맨발로 다닌다면 오랜 연습 후에는 가능할 것입니다.





그러나 한겨울에 반바지차림의 등산객은 처음 보았습니다. 아무튼 계절에 관계없이 반바지 차림으로 산에 오르는 것은 안전을 위해 그리 권장할 만한 일은 아닙니다. 벌레에 물리거나 잡목에 긁히기도 쉬우며, 넘어질 경우 다칠 우려가 큽니다. 특히 피부보호를 위해서도 산에 오를 때는 반드시 긴 바지를 입는 것이 좋습니다.(2010. 1. 3)  


728x90
반응형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0.01.04 1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아 저는 저분 보기만해도 추워요.ㅎㅎㅎㅎ
    운동을 많이 하시나 봅니다.
    감기 조심하시고 눈길 조심해서 다니세요.^^

  3.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10.01.04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한참을 웃다가 갑니다. ㅎㅎ^^

  4. Favicon of https://boskim.tistory.com BlogIcon 털보작가 2010.01.04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사람 한라산에도 있더군요.
    어디가나 좀 별난사람 있나봐요.

  5. Favicon of https://ilovemytree.tistory.com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2010.01.04 18: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한 분이시긴 한데 산행에는 그다지 바람직하지는 않는 거로군요^^

    펜펜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 Favicon of http://amesprit.tistory.com BlogIcon SAGESSE 2010.01.04 19: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도 다른 사람은 시켜도 못할 듯합니다.
    ㄷㄷㄷ 추워요~ 펜펜님 역시나 부지런하게 거칠은 추운 산을 다녀오셨군요.
    설경이 참 멋집니다.

  7. Favicon of http://www.hyongo.com/ BlogIcon 포도봉봉 2010.01.04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정말 대단하신 분이네요.
    전 동네 뒷동산 갈 때도 완전 꽁꽁 싸매고 가는데..^^
    펜펜님 새해에도 행복한 일만 가득하세요~~

  8. Favicon of https://neowind.tistory.com BlogIcon 김천령 2010.01.04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대단한 분이군요.
    늦은 감이 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

  9. Favicon of https://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10.01.04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바지로 눈 덮인 산을 오르다니 대단합니다.

  10.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2010.01.04 21: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윽...
    보기만해도 춥습니다..

  11. Favicon of https://falconsketch.tistory.com BlogIcon 팰콘스케치 2010.01.04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겨울에 반팔로 다니는 분도 봤어요~!
    도인 아니면 힘들건데 말이죠~!

  12. Favicon of https://fotolife.tistory.com BlogIcon ageratum 2010.01.04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간 제 눈을 의심했습니다..^^:
    정말 대단하신거 같아요..^^

  13. Favicon of http://boring.tistory.com BlogIcon 보링보링 2010.01.04 2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는 사람을 춥게 만드는군요~정말 대단하시네요~~
    펜펜님~~ㅎㅎ새해복 많이 받으시구요
    `눈 많이 내렸던데 조심해서 다니세요~

  14. Favicon of https://nutmeg.kr BlogIcon 넛메그 2010.01.05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그대로 열혈남아 이시군요 허허

  15. Favicon of https://earthw.tistory.com BlogIcon 지구벌레 2010.01.05 0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대단한 분이군요. 그리 권장할만한 건 아니지만...^^.
    제 주변에도 한겨울에 반바지를 애용하는 사람은 있지만..
    등산까지는...글쎄요.군요...

  16. Favicon of https://pplz.tistory.com BlogIcon 좋은사람들 2010.01.05 06: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혈청년이네요~ 헐~;;'

  17. Favicon of https://rubygarden.tistory.com BlogIcon 루비™ 2010.01.05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무셔라...
    몸에서 열이 펄펄 나나봐용~!

  18. Favicon of http://yemundang.tistory.com BlogIcon yemundang 2010.01.09 0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눈을 의심했습니다.
    우와.. 대단합니다. 헉스.......

    눈때문에 미끄러워 보입니다.
    등산하실 때 길 조심하셔요. ^^

  19. 장순양 2010.02.05 14: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색초등학교 33회 산악회 우리친구인데 늘 대단해보입니다.감기조심하세요.

  20. 노희 2010.02.09 20: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친구인데 반바지 않입으면 우린 익숙하지 않지요 사계절 반바지만 입으니까요
    일월 셋째주 소백산 정상 칼바람 속에도 그 친구는 반바지 차림이었지...!

  21. Favicon of http://blog.daum.net/storm-629 BlogIcon 들꽃p 2010.02.24 0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분도 대단한 분이시지만...

    지난 여름 소백산 비로봉에서 내려오다 만난 하얀 수염 할아버지.
    남들 다 내려오는 시간에 할아버지 혼자 산을 오르시다니...할아버지~~ 연세가 어떻게 되세요? 여쭈었더니..
    마음껏 숫자를 불러 보라신다.... 70은 넘으셨을테고 80? ...할아버지 허허... 웃으시더니 아흔이시라고.
    45세부터 날마다 만보를 걸으셨다는 할아버지...
    90이라는 연세가 도무지..잡티도 주름도 잘 보이지 않고 얼굴이 너무 맑고 곱드라구요.
    규칙적인 운동이 아흔이 돼서도 침낭까지 들어간 커다란 베낭을 메고 산을 오를 수 있는 꼿꼿한 허리를 유지하고 계신 비결인듯 싶었습니다.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