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흥도 정려각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소재 조선왕릉 장릉(단종대왕 능) 경내에는

다른 왕릉에서는 볼 수 없는 두 인물을 추모하는 비각이 있습니다.

하나는 박충원 낙촌비각이고, 다른 하나는 엄흥도 정려각입니다.

 

그러면 무슨 사유로 이 사람들의 비각이 세워져 있을까요?

이들은 모두 단종과 관련된 충신들이기 때문입니다. 

 장릉

 

 

 


◆ 박충원 낙촌비각

 

조선 명종 때의 문신인 박충원(1507-1581)은

문과에 급제한 이후 영월군수로 발령을 받았습니다.

이때 이 군에 3명의 태수가 연이어 죽어나가 요담(妖談)이 흉흉해

모든 사람이 이곳에 부임하기를 꺼렸으나,

박충원이 초연하게 행동해 기괴한 소문이 사라졌습니다.

 

낙촌비는 낙촌 박충원이 영월군수로 재임할 때

단군의 묘를 찾아냈던 사연을 기록한 비석입니다.

1974년 박충원의 후손들이 건립하였는데,

비문의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단종이 죽자 엄흥도(嚴興道)가 시신을 찾아 황량한 산골에 암장하였는데

엄흥도가 죽고 난 후에는 묘조차 알 길 없었다.

그 후로 영흥고을에 군수가 부임하면 원인 모르게 죽어갔는데

목숨을 잃은 이가 무려 7명이었다.

 

중종 36년(1541) 박충원이 군수로 부임하였다.

비몽사몽간에 세 사람에게 끌려가 보니 숲 속에 여섯 신하가 어린 임금을 모시고 있었다.

임금은 처형을 명하였으나 신하 중 한 명이 살려두자 아뢰어 죽음을 면하였다.

 

잠에서 깬 박충원은 꿈속의 일이 단종과 연관되어 있음을 깨닫고

엄흥도의 후손을 앞세워 단종의 묘를 찾은 후 묘를 정비하고 제사를 올렸다.

그 후 군수가 부임 초에 죽어 가는 일은 없었다고 한다.』

 

 

 

 

                                                                문경공낙촌밀양박충원선생기적비

 

 

 

 

 

 


◆ 엄흥도 정려각

 

엄흥도(嚴興道)는 조선 중기의 충신입니다.

1457년 영월의 관풍헌에서 세조가 내린 사약을 마시고 승하한 단종은

어느 누구라도 시신을 수습하는 자는

3족을 멸하겠다는 어명에 따라 동강에 버려졌습니다.

 

당시 영월의 호장이던 엄흥도는 아무도 모르게 단종의 시신을 수습하여

지게에 지고 모실 곳을 찾아 이동하게 됩니다.

때는 음력 10월의 그믐이라 폭설이 내린 산길을 오르는데

잠시 쉬어 갈 곳을 찾던 중에 한 곳에 모여 있던 노루가족이 비켜주어

온기가 남아 있는 따듯한 자리에 단종의 시신을 모실 수 있었습니다.

이후 그는 벼슬을 내놓고 아들을 데리고 영월을 떠나 은신,

숨어살다가 여생을 마쳤습니다.

 

18세기 이후 조정에서 사육신 등 충신에 대한 재평가가 이루어지면서

엄흥도는 공조판서에 추증되었고 충의공의 시호를 받았습니다.  

 

☞ 무식한 글쓴이는 처음 엄흥도의 이름을 보고는

화가인 김홍도(金弘道)로 착각해 홀로 쓴웃음을 지었답니다. 

 

 

 

 

 

 

 

 

 

 

 

                                               ☞ 글이 마음에 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 주세요!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5.04.18 04: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글은 예약발행한 것입니다.
    이른 아침 경남 함안의 광려산으로 갑니다.
    늦은 밤 귀가할 예정입니다.

  2. Favicon of http://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5.04.18 07: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월에 꼭 한번 여행을 가보고 싶네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광려산 멋진 산행하고 오세요

  3. Favicon of http://mindman.tistory.com BlogIcon mindman 2015.04.18 0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이구!~ 아무 잘못도 없는 성군의 손자를 말이죠. 삼촌이란 작자가 왕위만 빼았지 죽이기까지 하고 말이죠.
    그래도 조선 역사는 왕의 편에서만 기록하진 않았어요. 초기 조선의 정신을 지금도 우린 생각해봐야 하겠어요.

  4. Favicon of http://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5.04.18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종을 생각하면 언제나 가슴이 아픈데
    엄흥도라는 충신이 마지막을 지켜주셨다니
    좀 위로가 됩니다.

    광려산 잘 다녀오세요^^

  5.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5.04.18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홍도 이야기는 들어봤는데 ..
    박충원에 관해서는 새롭게 알게 됩니다...

  6. Favicon of http://trier365.tistory.com BlogIcon 트라이어 2015.04.18 1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여행은 즐거운 추억을 남기네요. ^^

  7. Favicon of http://photostory2016.tistory.com BlogIcon 달빛천사7 2015.04.19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주 주말에 떠나시는 군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8. Favicon of http://www.walkview.co.kr BlogIcon 워크뷰 2015.04.20 0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월 한번 가고 싶어집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