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동해남부에는 두 개의 대왕암이 있습니다.
하나는 경주 대왕암이고 다른 하나는 울산 대왕암입니다.
둘 다 모두 동해바다에 있음은 동일하며
그 이야기의 주인공도 서로 유사합니다. 

 

경주시 양북면 봉길리 소재 대왕암은
흔히 문무대왕릉 또는 대왕바위라고 불립니다.
신라 30대 문무왕은 당나라와 손잡고 고구려 세력을 몰아낸 뒤
당나라도 물리친 후 삼국통일을 완수한 뛰어난 군주(君主)입니다.
그는 자신이 죽은 후 시신을 불교법식에 따라 화장한 뒤
동해에 묻으면 용이 되어 동해로 침입하는 왜구를 막겠다는 유언을 했고,
화장한 유골을 동해의 입구에 있는 큰 바위 위에 장사지낸 것입니다.

 

반면, 울산시 동구 일산동 소재 대왕암은
신라 문무대왕비가 죽어서 문무왕처럼 동해의 호국룡이 되어
이 바다에 잠겼다는 전설이 전해지는 곳입니다.


문무대왕과 왕비관련 무덤이야기가 비록 신비로운 전설이기는 하지만
당시 그 만큼 왜구가 신라를 괴롭혔다는 증거이기도 할 것입니다.

 

 

 

 


대왕암공원에는 대왕암 이외에도 울창한 1만 5천 여 그루의 해송,
바닷가를 따라 이어지는  기암괴석,
파도가 바위를 때리면 거문고소리를 낸다는 슬도와 소리체험관,
100년이 넘는 역사를 가진 울기등대, 용을 형상화해 제작한 미르놀이터,
해안선을 따라 동해바다를 바라보는 캠핑장 등이 있는데,
이 중에서도 대왕암은 대왕암 공원에 포함된 명소 중 가장 으뜸입니다.

대왕암공원 약도(자료/대왕암공원 홈페이지)

 

 


 

 

 슬도를 상징하는 고래조형물

 

 대왕암에서 바라본 울기등대

 

 공원 캠핑장

 

 소리 체험관 

 

 

 


 
필자는 해파랑길 8구간을 답사하면서 슬도와 소리체험관
및 캠핑장을 거쳐 이곳 대왕암으로 왔습니다.


11년 전 이곳의 절경에 취한 적이 있었는데
 다시 찾아 왔음에도 떠나고 싶지 않습니다.

 

 

 

 

 

무엇보다도 많은 사람들이 운집한데 한번 놀라고,
눈길 가는 곳마다 카메라 셔터를 누르면
모두가 그림엽서가 되는 풍광에 또 한번 놀랐습니다.


기암괴석의 바위군이 옹기종기 모여 있는 모습을 보며 감탄하면서도
표현력이 부족한 필자로서는 형용하기가 어렵습니다.

 

 

 

 

 

 

 

육지와 대왕암을 연결시키는 철교인 대왕교는
이웃한 현대중공업에서 건설하여 기증했다고 하네요.
이로 인해 방문객들은 단숨에 대왕암까지 건너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대왕교

 

 

 

 

 

 

 

 

 

대왕교를 건너 한 구비를 돌아가면 마지막 바위에 오를 수 있습니다.
이곳으로 접근하면서 바라보는 기암괴석과 철썩이는 파도,
그리고 주변 바다풍경은 정말 일품입니다.


왜 울산하면 사람들은 대왕암과 간절곶,
그리고 십리대숲을 떠올리는지 이 연유를 알 것 같습니다.

 

 

 

 

 

 

 

 

 

 

 

 

 

 

 

 

 

대왕암에서 북쪽 일산해변으로 가는 길목의 해안에도
갖가지 이름이 붙은 기암이 즐비해
바닷가 산책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대왕암 공원은 단순히 다시 찾는 곳이 아니라
매일 찾고 싶은 그런 명소중의 명소입니다. 
(2018. 9. 15)

 

 

 

☞ 글이 마음에 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 주세요!
(로그인이 없어도 가능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울산 동구 일산동 905-7 | 대왕암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8.09.17 0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 그대로 절경이네요.
    대왕암의 전설도 의미가 깊고,
    웅장하기 그지 없는 바위의 빛깔도 참 특이합니다.
    포스팅으로만 봐도 그 위용이 느껴지는데
    저 앞에 서면 정말 대단하겠습니다.
    말씀처럼 또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 것 같네요.

    잘 보고 갑니다.
    꽤 선선해진 아침입니다.
    기분좋은 한 주 시작하세요^^

  2. Favicon of http://kangdante.tistory.com BlogIcon kangdante 2018.09.17 0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왕암을 연결하는 다리가
    한편으로는 흉물스러워 보이기는 하지만
    가까이 갈 수 있다는 것은 좋겠죠..
    그러나 가까이 다가간다고 반드시 좋은 일만은 아닌 것도 같아요..

  3. Favicon of http://cherrylemon.tistory.com BlogIcon 그냥사이다 2018.09.17 0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10년은 더 전에 다녀온 것 같습니다 ㅎ 경치는 여전하군요 ㅎ 잘 보고 갑니다^^

  4.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8.09.17 0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딸아이와 같이 가 봤습니다.
    멋진 절경...잘 보고가요.

    행복한 한 주 되세요

  5.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8.09.17 0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주 대왕암은 몇번 다녀 왔는데 울산 대왕암은 아직
    가 보지를 못했습니다
    직접 보면 정말 절경이겠군요
    가 보고 싶어지는곳입니다

  6. Favicon of http://jolee615.tistory.com BlogIcon 기역산 2018.09.17 0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 대왕암에 다녀 오셨군요.
    과거에는 이곳이
    울산 울기둥대 였는데 참 많이도
    바뀌 였더군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날 되세요.

  7. Favicon of http://uhastory.tistory.com BlogIcon 유하v 2018.09.17 09: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사진이 말 그대로 예술입니다ㅎ

  8. Favicon of https://www.cryptocoin.kr BlogIcon 스티마 2018.09.17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토색 빛깔이 나는 바위는 매우 신기 합니다.
    사람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다리와 인도가 매우 편리하게 만들어져 있군요.
    직접 눈으로 보면 더 좋겠어요.

  9. Favicon of http://stbnjsd.tistory.com BlogIcon 북두협객 2018.09.17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의 노략질이 심히 심각한 수준이였지요
    아프리카 수준의 미개사회였던 일본에게
    우리가 문화를 전수해줘 문명국가로 거듭 태어나게 되었습니다.
    이런 스승의 나라에 노략질과 종국에서 나라를 찬탈했으니 그 죄악으로
    이번에 일본에 바닷속으로 들어갑니다

  10. Favicon of https://dldduxhrl.tistory.com BlogIcon 잉여토기 2018.09.17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나 멋진 섬 대왕암이네요.
    다리로 건너가 이런 천혜의 환경을 수 만끽할 수 있어 더욱 좋아보여요.

  11. Favicon of http://blog.lkkkorea.com BlogIcon 소스킹 2018.09.17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위색이 참 특이하고 멋지네요!
    오늘도 멋진 사진으로 여행 다녀온 느낌입니다.
    감사합니다 : )

  12.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8.09.18 06: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림 같은 바위들이네요 나중에 기회가 되면 가보고 싶어요

  13. Favicon of https://peterjun.tistory.com BlogIcon peterjun 2018.09.18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들을 보니 정말 명소일 수밖에 없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11년이라는 기간을 두고 두 번 다녀가셨군요.
    전 한 번도 가보지 못했는데... 언젠가 꼭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드네요.
    아직 가보지 못한 우리나라 멋진 곳들이 너무 많네요. ^^

  14.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8.09.20 0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산 대왕암에 다녀오셨군요?
    바위가 정말 멋집니다.
    덕분에 다녀오신 후기글 잘 읽고 갑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