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천 전망대에서 바라본 낙동강

 

경천 전망대

곶감과 자전거의 고장으로 알려진 경북 상주(尙州)는
신라의 천년고도 경주(慶州)와 함께 그 머리글자를 따서
경상도(慶尙道)란 이름을 얻은 역사적으로 매우 중요한 지방입니다.

조선시대에는 관찰사(지금의 도지사)가 상주목사를 겸할 정도로
상주의 위상은 정말 대단했습니다.
경상도 지역을 굽이쳐 흐르는 낙동강은
태백의 황지에서 발원하여 무려 1천 3백리의 물길을 이룹니다.
이 낙동강의 물길 중 가장 절경지는 바로 상주의 경천대입니다.

경천대((擎天臺)는 예로부터 "낙동강 제1경"의 칭송을 받아 온 곳으로
하늘이 만들었다 하여 일명 자천대(自天臺)로도 불리는 곳입니다.

 깎아지른 절벽에 노송이 우거져있고,
절벽 한  켠에는 소박한 정자 하나가 올라 앉아있는데,
조선 인조15년(1637) 당대의 석학 우담 채득기 선생이
은거하며 학문을 닦던 무우정입니다.
무우정 아래로는 푸른 강물에 황금빛 모래사장이 펼쳐져 있습니다.  

경천전망대는 상주박물관에서 오를 수 있습니다.
둥근 태양에너지 홍보전시관 우측 사잇길로 들어서면
호젓한 풍경에 마음이 차분해 집니다.

조금만 걸어가면 무지산(159m) 정상인데,
이곳에 3층 규모의 전망대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전망대 주변에는 여러 기(基)의 돌탑이 조성되어 있군요.

 

 상주박물관

 

태양에너지 홍보전시관

 

 전망대 가는 길

 


 

 

 전망대

 


 

 



 

전망대에 오르면 유장하게 흐르는 낙동강 물길과
주변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가을이 되면 낙동강 주변은 황금들녘으로 변하겠지요.
경천 전망대에서 약 400m 거리에 위치한
무우정으로 이동하면 바로 경천대입니다.
(2014.. 4. 19)

 


 

 

 

 

 

 낙동강과 암봉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상주시 사벌면 | 경천대국민관광지 전망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