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우리나라에는 두 개의 황장산이 있습니다. 하나는 백두대간이 지나가는 문경의 황장산(黃腸山, 1,077m)입니다. 이곳은 옛날 왕실에서 궁궐건축에 쓰일 황장목을 확보할 목적으로 일반인의 벌목과 개간을 일절 금하는 "황장봉산(黃腸封山)"으로 지정하면서 얻은 이름입니다.

다른 하나는 경남 하동(화개면)과 구례(토지면)의 경계에 위치한 황장산(黃獐山, 942m)으로 이는 지리산 남쪽 쌍계사 서쪽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글쓴이는 안내산악회를 따라 이 황장산을 답사하려는 것입니다.

호남의 젖줄인 섬진강을 옆구리에 끼고 19번 국도를 따라 동쪽으로 가다가 연곡교에서 좌측의 지방도로 들어갑니다. 평도마을에서 당치마을 이정표를 보고 우측으로 방향을 돌립니다. 잘 포장된 구불구불한 도로를 따라 서서히 고도를 높입니다. 포장길이라 매우 지루합니다. 도로가 끝나는 지점에서 우측으로 접어드니 주능선삼거리인 당재입니다.

 당치마을 입구

 지나온 계곡


 당재 이정표 


이곳은 지리산 반야봉에서 내려온 능선이 삼도봉과 불무장등을 지나 황장산으로 이어지면서 남북으로 연결되어 경상남도(하동)와 전라남도(구례)의 경계를 이루고 있습니다.

능선에서 남쪽의 황장산까지는 3.9km입니다. 황장산으로 가는 동안 등산로는 그리 큰 오르내림도 없이 평범하여 단 한 차례만 암릉에 로프가 걸려 있었으며, 오로지 한 곳만 조망이  터져 북쪽의 지리산 능선을 바라볼 수 있었습니다.

 황량한 숲길

                                         유일한 로프구간


 북쪽 지리산 능선의 조망 


황장산 정상에 서니 서남쪽으로 토지면의 산하가 아스라이 보여 눈을 시원하게 했습니다. 동쪽은 삼신봉 줄기가 손에 잡힐 듯 한데 북동쪽의 높은 봉우리의 이름은 정확하게 모르겠습니다. 나란히 있는 두 개의 봉우리 중 앞쪽은 지리산 주능선의 촛대봉이고 그 뒤의 봉우리는 천왕봉 같은데 자신이 없습니다. 그러나 황사가 심할 것이라는 일기예보와는 달리 날씨가 청명하여 먼 곳의 산그리메를 감상하노라니 가슴이 확 트이는 기분입니다.

 황장산 표석

 좌측이 지리산 정상(?)


 촛대봉과 천왕봉(?)


황장산에서 남쪽으로 2.6km거리에 촛대봉(722m)이 있습니다. 등산로도 매우 평이합니다. 황장산에서 가는 도중 간간이 좌측으로 전망이 터져 화개천계곡과 삼신봉 능선을 바라봅니다. 촛대봉을 지나면 길은 시종일관 내리막입니다.

 잘 조성된 이정표

 동쪽의 삼신봉 능선


 동쪽의 화개골


 촛대봉 표석


전혀 특징이 없는 산길이지만 등로에 자리잡은 부엉이바위가 볼거리입니다. 두 발로 서 있는 바위의 모습이 곧 날아갈 듯 합니다.


                                          부엉이바위

 
삼각점을 지나 약천사삼거리를 뒤로하고 부지런히 발걸음을 옮기니 양지바른 곳에서 이제 막 피어오르는 진달래가 길손을 반겨줍니다. 묘지주변의 소나무 군락지를 통과합니다. 하늘을 향해 쭉쭉 뻗은 대나무를 보고 감탄하노라니 어느새 19번 도로입니다. 화개교를 건너며 바라본 아취형 남도대교는 화개장터의 상징이 되고 있습니다.
 소나무 숲길


 진달래 봉오리


 묘지에서 본 조망


 남도대교


 화개장터 이정표 


 매 화

하동 방면의 활궁장 도로변에서 등산버스에 오릅니다. 세월은 어느 듯 춘삼월도 하순에 접어들어 매화가 활짝 꽃을 피우고 있는 가운데, 도로는 봄을 맞아 화개장터를 찾은 사람들이 몰고 온 자동차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등산 개요》

△ 등산 일자 : 2010년 3월 21일 (일)
△ 등산 코스 : 평도마을-당치마을-주능선 삼거리(당재)-황장산-촛대봉-부엉이바위-화개장터
△ 등산 거리 : 약 13km
△ 소요 시간 : 5시간 10분
△ 산행 안내 : 산악랜드 


 

728x90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 | 황장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3.27 17: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오락가락하는 날씨덕에 봄인지 겨울인지 모르겠는데요.
    남쪽에 핀 진달래, 매화를 보니 조금 마음이 놓이는 걸요^^
    아참 펜펜님 제가 블로그를 이사합니다. 나중에 꼭 놀러 오셔요^^
    다시 방문에서 새로운 곳 주소를 남길게요^^

  2. Favicon of http://bloggernews.media.daum.net/reporter/jk7111 BlogIcon 둔필승총 2010.03.27 18: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가본 곳 같은데 기억이 가물가물합니다.^^
    멋진 사진들이 또 절 자극하네요.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휴일되세요~~

  3. Favicon of https://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추억★ 2010.03.27 2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야가 확트여서 가슴까지 시원해져요
    아직도 때묻지 않은 산과 개천이 어우러져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든답니다.
    화개골같은 완전 시골에 내려가 살고 싶은 생각도 해요 요즘..;;
    도시생활이 지겨워서 ㅠㅠ

  4. Favicon of https://phoebescafe.tistory.com BlogIcon Phoebe Chung 2010.03.27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화가 흐드러진게 너무 이뻐요. 매화 향기는 어던지 한번도 안맡아봤는데 궁금하네요.
    화개 장터 같은 곳은 버스로 가야 멋스러울것 같은 데 많이들 찾아가나봅니다.^^
    재미난 일요일 되세요.^^

  5.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0.03.28 0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진달래가 피려하네요..
    조만간 산에는 진달래 밭이지싶네요..
    황장산 함께 하는 듯합니다..^^
    진달래보러 팔공산 가야겠네요..^^

  6. Favicon of https://shipbest.tistory.com BlogIcon @파란연필@ 2010.03.28 1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중턱은 아직 겨울인데... 그래도 아래마을은 꽃소식이 조금씩 올라오는군요....
    사진 잘 보구 갑니다... ^^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3.28 21: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엉이 바위 정말 부엉이 같이 생겼네요. ^ ^
    이제 봄이 슬슬 오려나 봅니다.

  8. Favicon of https://2proo.net BlogIcon 2proo 2010.03.29 0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ㅇ ㅏ.. 저쪽 하동은 벌써 매화가 피고 진달래가 피는군요..
    대전도 곧 피겠네요.
    정말 슬슬 봄이 아나봐요~~ ^^
    아직 추운데.. 어서 봄이 왔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