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아티아의 수도인 자그레브

 

 

 

 

 

<EBS 세계테마기행>은 안방에 편안하게 앉아서
세계의 명소들을 체험할 수 있는 수준 높은 교양프로그램입니다.

 

각 방면에 걸쳐 다양한 지식을 가진 전문가가 출연해
실시하는 해설을 따라가노라면 실제로 해외여행을 하는
것 같은 착각에 빠지기도 합니다.

 

2018년 2월 하순(2018. 2. 26∼3. 1)에는
"발칸의 매력에 빠지다, 크로아티아"편이 방영되었습니다.

 

크로아티아는 유고연방 해체 시 독립한 나라로   
 국토면적은 한반도의 약 26%, 인구는 4290만 명입니다.

 

 

 

 

[1] 시간 위를 산책하다

 

수도인 자그레브에는 오래된 역사적 유물이 많습니다.
로트르슈차크 탑은 13세기 도시를 방어할 목적으로
건립했으며, 매일 저녁 울리던 종을 분실한 후 1877년부터
정오에 공포탄으로 대포를 발사하면 도시의 모든
성당(교회)에서 일제히 종을 울리고 있습니다.

 

 

 

 

 

 

11세기에 건축된 자그레브 대성당은 10여 개의 보물급
유물을 보유하고 있어 작은 박물관이라고 불립니다.

 

 

 

 

 

 

 

슬룬은 60명이 사는 작은 마을로
예로부터 집집마다 폭포를 이용해 물레방아를 돌린 마을입니다.

 

 

 

 

 

 

 

폴리트비체 국립공원은 가장 크고 오래된 카르스트 형 지형으로
많은 폭포가 있어 사계절 빼어난 경치로 인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곳입니다.

 

 

 

 

 

 

 

 

 

 

  
[2] 아드리아해의 푸른 로망

 

두브로브니크는 7세기 해상무역으로 성장한 해양도시로
끊임없이 강대국의 침략을 받은 전략적인 요충지입니다.


성 블라이세 성당은 이곳의 수호자로 칭송 받는 블라이세를
기리는 성당으로 매년 한차례 축제를 열어 그를 추모합니다. 
이 축제는 900년 동안 이어져 내려옵니다. 

 

 

 

 

 

 

 

 

 

 

 

 

 

스플리트는 크로아티아 최대의 항구도시로
로마시대 유적이 남아 있습니다.

 

 

 

 

 

 

 

비스섬은 어업의 전진기지로
어부들은 배를 타고 낚시를 해 생계를 유지합니다.

 

 

 

 

    


[3] 이스트리아 미식기행

 

이스트리아는 아드리아해에 접한 반도로
유럽 최고의 미식 여행지로 손꼽히는 지역입니다.
비슈코보는 종지기 문화축제의 본거지입니다.


종지기축제는 초봄에 숲 속의 야생동물을 쫓아내기 위해
종을 크게 치던 풍습에서 유래한 축제로
남자들이 등허리에 종을 매달고 흔드는 행사입니다.

 

 

 

 

 

 

 

 

 

프루슈트는 돼지 뒷다리를 약 15-18개월 동안
여러 단계를 거쳐 숙성시켜 먹는 크로아티아 전통 햄입니다.

 

 

 

 

 

 

 

 

부제트는 이스트리아 반도의 송로버섯 마을로
송로버섯은 한 개에 100유로(약 14만원)입니다.

 

 

 

 

 

 

 

 

로빈은 전통방식으로 익히는 문어와 가재 요리가 유명합니다.  

 

 

 

 

 

 

 
[4] 모든 길은 전설로 통한다

 

훔은 세계에서 가장 작은 도시로 28가구가 살고 있는데
중세시대에 건축된 오래된 건축물이 남아 있습니다.
주민들은 사냥을 하면서 여가를 즐깁니다.

 

 

 

 

 

 

 

 

 

 

 

코미자는 버스섬 서쪽 해안마을로 역사적으로
어업의 전진기지였습니다.

 

 

 

 

 

 

자그레브 구시가지에 가면 매주 일요일 열리는
골동품 시장에서 역사의 숨길을 느낄 수 있습니다.

 

 

 

 

 

☞ 위 사진은 EBS TV에서 캡쳐한 것입니다. 

 

 ☞ 글이 마음에 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 주세요!
(로그인이 없어도 가능합니다)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8.04.24 04: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글은 예약발행한 것입니다.
    이른 새벽 강원도 대관령으로 갑니다.
    늦은 밤 귀가할 예정입니다.

  2.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8.04.24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유럽은 정말 언제고 한번 가 보고 싶은곳입니다
    친구들과 해외 여행 저금을 들고 있는데 체코를 포함 여길
    추천해 봐야겠습니다

    대관령으로 가시는군요
    여긴 비가 오는데 빗속이 아니시길 바라겠습니다

  3. Favicon of http://blog.daum.net/kangdante BlogIcon kangdante 2018.04.24 08: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해도
    여행의 유혹을 떨칠 수 없는 크로아티아입니다
    정말 아름다운 나라입니다.. ^^

  4. Favicon of https://www.cryptocoin.kr BlogIcon STIMA 2018.04.24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애니메이션에서 봤던 풍경이 그대로 있는것 같은 모습입니다.
    직접가서 보고 싶네요.

  5. Favicon of http://blog.daum.net/sunny38 BlogIcon 하늬바람 2018.04.24 12: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고 싶은 곳입니다
    화면으로 보아도 매력적인 곳이네요
    고운 한 주 되십시오

  6. Favicon of https://boyak.tistory.com BlogIcon 보약남 2018.04.24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관령에서 좋은시간 보내고 있으시겠군요 ^^
    조심히 잘 다녀오세요~

    크로아티아라는 나라가 K1 선수였던 크로캅 선수 때문에 더 친숙하네요ㅎㅎ
    잘보고갑니다~

  7. Favicon of https://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8.04.25 06: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신기하게 봤네요. 프로이드의 이름이 보이네요. ^^ 그만큼 영향을 미쳤다는 증거겠지요

  8.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8.04.25 0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 해도 신기하고 너무 예쁘네요 거리가 참 인상적이네요

  9. Favicon of https://stbnjsd.tistory.com BlogIcon 북두협객 2018.04.25 07: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로아티아 건축물은 전형적인 서양식 건물이네요 웅장하고 멋집니다

  10. Favicon of https://winniestory.com BlogIcon winnie.yun 2018.04.27 2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는 크로아티아에선 플리트비체와 두브로브니크를 가장 기대중입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