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천시 자양면·화북면 소재 기룡산(騎龍山, 961m)
남쪽 산기슭에는 신라의 천년고찰인 묘각사가 있습니다.


기룡산이란 산 이름은 당시 화엄의 진리를 깨달은
의상대사(625­702)가 이곳에 절(묘각사)을 연다는
소문을 들은 동해 용왕이 의상대사에게 설법을 청하고자
말처럼 달려왔다는데서 연유했다고 합니다.

 

대한불교조계종 제10교구 본사 은해사의 말사인 묘각사
(영천시 자양면 용화동 소재)는 신라 선덕여왕 때 의상대사가 세웠는데
임진왜란 때 소실됐다가 조선 영조 36년(1760)에 중건되었습니다.

 

동해 용왕이 의상에게 법문을 청하자
의상이 법성게(法性偈)를 설하였는데 용왕이 이를 깨닫고 승천했답니다.
승천한 용왕이 하늘에서 감로(甘露)를 뿌렸는데,
이 비로 당시 극심했던 가뭄이 해소되고 민심이 수습되자,
이에 의상은 묘한 깨달음을 얻었다고 하여
절 이름을 묘각사(妙覺寺)라 불렀습니다.


1999년부터 대대적인 불사에 들어가 아미타 삼성전을 복원하고
관세음보살상도 새로 제작하였습니다.

 

용화리 경노당에서 묘각사까지는 자동차를 이용해
방문할 수도 있지만 등산객들은 걸어서 갈 수도 있습니다.
다만 딱딱한 시멘트 길을 약 50분간 걸어야 하는 불편을 감수해야 합니다.

 

주차장에서 바라보면
일주문을 대신하는 설법전에 묘각사 현판이 걸려 있습니다.
현재 종무소 겸 요사채로 사용하는 이 건물은 
조선중기의 대표적인 일반가옥형태로서
사찰에서는 좀처럼 보기 드물다고 합니다. 

 

 

 

 

 

 

 

 

묘각사의 중심 전각은 극락전입니다.
극락전 안에는 삼존불을 모시고 있군요.
극락전 좌측에는 지장전이 있습니다.
주차장의 약수터 옆에는 중창불사 공덕비가 보입니다.

 

 

 

 

 극락전 내부

 

 지장전

 

 

 

 

 

 약수터

 

 공덕비

 

 해우소 
 


묘각사 부근은 예로부터 불보성지(佛寶聖地)로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기룡산 북쪽의 보현산(普賢山)은 보현보살이 머문다는 곳이며,
산아래 동네는 미륵불(彌勒佛)이 머무는 용화동(龍華洞)입니다.
(2014. 11. 9)

 

 

 

☞ 글이 마음에 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 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영천시 자양면 | 묘각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bs2014.tistory.com BlogIcon 뉴론7 2014.11.16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행을 하시려면 경비도 만만치 많으실텐데 산행을 많이 하시네요 좋은하루되세요

  2. Favicon of https://yun-blog.tistory.com BlogIcon 맛있는여행 2014.11.16 1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사찰에서 느낄 수 있는 고즈넉함과 여유가 너무나 좋습니다.
    의상대사의 전설을 간직한 곳이라니 꼭 한번 다녀오고 싶네요. ㅎㅎ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십시요^^

  3. Favicon of https://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4.11.16 1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가 제법 오래 된 사찰이라군요 ..
    묘각사라는 이름이 지어진 전설도 재밌습니다...

  4. Favicon of https://dbwodls7080.tistory.com BlogIcon 복실님 2014.11.16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먼가 마음이 평온해지는듯^^

  5. Favicon of http://blog.daum.net/con-jesus BlogIcon 짚시인생 2014.11.17 06: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절터들은 산수가 아름다운 곳엔 어김없이 자리하고있어요.
    영천 기룡산 묘각사도 예외는 아닌듯합니다~

  6. 성재명 2015.02.24 2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먼저 님의 불로그에 감사드립니다. 저는 이 묘각사가 어릴적 부터 인연이 깊은 절입니다. 저의 어르신은 이 곳에서 중처럼 소년시절을 살으셨고 저는 어머니를 따라 멀고도 먼 용화골 이 절을 어르신 묘시던 절이라 찾아오고 기거도 하고 .. 아득한 세월이 흘러 이 절이 그대로 있는지 궁긍하여 찾아 왔을 때는 절은 퇴락할 대로 퇴락하여 있었고 .. 그래도 언제나 이 절을 다시 찾을 수 있기를 고대하다가 인터넷에서 님의 불로그를 통해 이 절이 1999년에 대대적 중수를 했다는 사실과 생생한 사진으로 절 이곳 저곳을 잘 볼 수 있어 감개가 무량합니다.감사합니다. 이 절 극락전의 돌계단이 높아 특색이 있었고 뒤로 산신각이 위엄을 지키고 있었지요 절 추녀 아래쪽으로 판돗방이 있었읍니다. 이 절에서 나뭇군들이 올라와서 나무를 하고 욋대가 울창하였으며 모퉁이를 돌아 가서 고사리 밭이 있얶구요 .. 이 절을 올라오는 길 산에는 참숯 가마도 있었어요, 얼마나 이 절을 찾아 오는 길이 험한지는 자양면으로 벌바우를 돌아 걸어 하루가 걸렸읍니다. 자양댐이 들고 깊은 산골은 신작로가 뚤렸읍니다. 1950년대에서 60년대까지 이 묘각사는 우리집의 순례가 끊이지 않았던 고찰이었으나 세월이 흘러 떠나온지 어언 ..감개무량합니다. 한 편으로 그 깊은 맛의 고찰이 현대화로 조명을 받으니 원래 신라고찰의 맛이 영원하기를 빕니다. 불로그에 합장배례 ^^

    •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5.02.24 2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서오세요.
      제 블로그에 오셔서 과거 인연을 말씀해 주시니
      저로서도 무척 보람을 느낍니다.

      저는 불자는 아니지만 등산을 다니며
      산자락에 있는 사찰들을 소개하고 있지요.

      선생님의 무병장수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