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은 파인애플 껍질을 밥그릇으로
사용한 식당에서 식사를 해 보셨나요?
해 보지 않았으면 캄보디아 <그린 망고 식당>
(Green Mango Restaurant)으로 한번 가보세요.

물론 패키지 여행 중 안내가이드를 따라
미리 예약된 식당을 찾아갔기 때문에
여행자가 가보고 싶다고 해서 갈 수 있는 곳은 아니지요.


 


 


한낮의 기온이 35도를 오르내리는 무더운 날씨에
앙코르 톰의 바이욘 사원, 나무와 석조담벼락이 공존하는 나무사원인
따 프롬을 둘러보고 나니 몸이 매우 무거웠지요.

이러한 때 점심식사를 위해 찾아간 집이 <그린 망고 식당>입니다.
식당 입구에는 공연장도 있더군요.

 식당의 공연장

우리(10명)는 안쪽의 길다란 홀로 안내되었는데
차려진 음식을 보고 매우 감탄했습니다.

왜냐하면 볶음밥을 담은 그릇이
파인애플의 속을 파낸 껍질이었기 때문입니다.


 


 


 

열대과일을 넣어 만든 볶음밥 자체도 색다른 맛인 데다가
그릇마저 파인애플이니 정말 이색적인 식사였지요.

한국인을 상대해서인지 제육볶음,  미나리,
김치, 야채, 그리고 이름을 기억할 수 없는 과일로 만든
채 나물 등 먹을 만 했습니다.


 


 


 


 

 빈 그릇

음식점 입구에는 가난한 현지인이 갓난아기를 안고
출입하는 관광객에게 구걸을 하고 있어 정말 안쓰러웠습니다.  


◆ 캄보디아 여행관련 글 ◆

2014/03/08  [캄보디아①] 캄보디아 여행1번지 앙코르 지역
2014/03/09  [캄보디아②] 박물관 같은 엠페레스 앙코르호텔
2014/03/10  [캄보디아③] 수영장 있는 엠페레스 앙코르호텔
2014/03/11  [캄보디아④] 앙코르 최고조망대인 프놈 바카엥
2014/03/13  [캄보디아⑤] 교통의 요지인 앙코르 톰 남문
2014/03/14  [캄보디아⑥] 앙코르 유적지관광의 백미인 바이욘 사원
2014/03/17  [캄보디아⑦] 전쟁기록물인 바이욘 사원의 부조
2014/03/18  [캄보디아⑧] 왕궁진입로의 명소인 코끼리테라스
2014/03/20  [캄보디아⑨] 나무와 석벽이 일체화된 신비스런 따 프롬 사원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4.03.21 0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너무 먹고 싶어지네요.ㅎㅎ
    잘보고갑니다. 멋진 하루되세요^^

  2.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4.03.21 0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인애플의 향이 담긴 밥...
    분위기 좋고 깔끔한 식당.... 이런 식당 만나면 돈이 아깝지 않습니다.

  3. Favicon of http://bltmo.re/Gcfuz BlogIcon 비너스 2014.03.21 1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외국의 현지 문화는 색다르게 느껴지는군요. 그나저나 구걸하는 현지인들이 많다는 말에 좀 생각이 많아지네요.

  4. Favicon of https://mindman.tistory.com BlogIcon mindman 2014.03.21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운 그릇!~
    사실 이 사람들은 넘치는 자연의 혜택을 받고 있지요.

    그런데, 혹시 여기도 한국 음식점은 진짜 못하지 않나요?
    전에 다른 곳을 갔던 적이 있는데......
    정말 음식을 못하더군요.

  5. Favicon of https://hansik07.tistory.com BlogIcon Hansik's Drink 2014.03.21 1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큼하니 정말 맛나보인은군요~ ^^
    맛나게 보구 갈께요 ^^

  6.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4.03.21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맛있을 것 같아요^^
    저도 맛보고 싶은걸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