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그레브 기념엽서에 자주 등장하는 성 마르크 성당

 

 

 

 

 

동유럽 발칸여행을 시작한 이래 독일과 체코 및 헝가리를 거쳐

드디어 크로아티아에 도착했습니다.

 

크로아티아는 발칸반도 중서부에 있는 국가로 옛 유고슬라비아

연방을 이루던 공화국이었으나 1991년 분리 독립을 선언했습니다.

국토면적은 한반도의 약 4분의 1, 인구는 416만 명,

수도는 자그레브, 화폐는 쿠나(Kn)입니다.

 

 

 

 

크로아티아의 수도인 자그레브는 북쪽에 위치한 작은 도시로

인구는 약 80만 명에 불과합니다.

 

오랫동안 오스트리아와 헝가리 제국의 지배를 받아왔으며,

아드리아해와 발칸반도로 이어지는 도로 및 철도망이 발달해

동서유럽을 연결하는 교통요충지 구실을 했지만 1991년부터 5년간

종교와 인종갈등으로 비극적인 내전을 겪기도 했습니다.

 

자그레브에 도착한 날은 하필이면 비가 부슬부슬 내렸습니다.

한 손으로 우산을 든채 다른 손으로 카메라를 잡고 사진을 찍으려니

불편하기가 이루 말할 수 없네요.

그렇지만 연약한 인간의 힘으로 날씨를 좌우할 수 없기에

이를 그대로 받아들여 순응하는 게 최선입니다.

 

우리가 제일 먼저 찾은 곳은 “성 스테판 성당”(자그레브 대성당)입니다.

오스트리아 비엔나에 있는 대성당과 이름이 똑같은 이 성당은

자그레브를 대표하는 상징적인 건축물입니다.

네오고딕 양식으로 12-13세기 건립되었으나

몽골족의 침입과 지진 등으로 파괴되었습니다.

 

높이가 100m가 넘는 2개의 쌍둥이 첨탑으로 유명하며,

성당 내부에서는 13세기 무렵에 그려진 프레스코화,

바로크 양식의 설교단, 대리석으로 꾸며진 제단 등

중세시대 유물들을 만날 수 있지만

유감스럽게도 우리가 찾은 날은 문이 닫혀 있어 내부를 살펴보지는 못했습니다.

 

 

 

 

 

 

 

 

 

 

 

 

 

 

성 스테판 성당을 뒤로하고 “성 마르크 성당”으로 갑니다.

가는 길목에 펼쳐지는 건물들의 색상이 매우 화려합니다.

 

성 마르크 성당은 자그레브 기념엽서에 자주 등장하는 성당으로

1256년에 건설되었으며, 14세기 후반 대대적인 보수공사를 통하여

고딕양식으로 바뀌었습니다. 지붕에는 나라와 주의 휘장 무늬가

화려한 모자이크로 새겨져있는데 왼쪽 휘장이 크로아티아의 상징이고,

오른쪽 휘장은 자그레브를 상징합니다.

 

성당의 외관은 고딕 양식이지만

창문은 로마네스크 양식으로 마무리 된 점이 특이합니다.

 

 

 

성 마르크 성당

 

 

 

 

 

 

 

 

성 마르코 성당을 지나 다른 길을 따라 성 스테판 성당 방면으로 돌아갑니다.

크로아티아의 건축물들은 대부분 지붕이 주황색인듯 보여지네요.

 

언덕을 돌아가노라니 목적지인 성 스테판 성당의 첨탑이 보입니다.

크로아티아의 영웅 반 젤라치크의 동상이 있는 광장을 지나

좀 더 걸어가니 목적지에 도착해 깜짝 자그레브 관광을 마무리합니다.

 

 

 

 

 

 

반 젤라치크 동상

 

 

 

 

 

 

☞ 글이 마음에 들면 아래 공감하트(♥)를 눌러 주세요!

(로그인이 없어도 가능합니다)

Posted by pennpen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9.10.03 0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로아티부도너무 멋지네요.
    펜펜님 코스를 잘 기억했다 저도 언제가 이 코스로
    여행을 한번 하고 싶습니다.
    자그레브에도 볼만한게 많군요^^

    여유로운 개천절 보내시기 바랍니다.

  2.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9.10.03 0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당의 모습...웅장해 보이네요.
    구경 잘 하고 갑니다.
    편안한 휴일 보내세요^^

  3. Favicon of https://kangdante.tistory.com BlogIcon kangdante 2019.10.03 0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로아티아가 유고연방에서 독립한지 얼마 되지 않는군요
    규모나 인구는 적지만
    성당은 여전히 웅장하고 멋진 것 같아요.. ^^

  4.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9.10.03 0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로아티아의 성당도 참 맛있어 보이네요 덕분에 구경 잘 하고 갑니다

  5. Favicon of https://hzbubu.tistory.com BlogIcon 곰돌아재 2019.10.03 1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당히 상당히 규모가 있어 보입니다.
    포스팅 천천히 보고 있으니,
    저도 여행을 떠나고 싶어지네요^^

  6. Favicon of https://stbnjsd.tistory.com BlogIcon 북두협객 2019.10.03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시 전체가 다 이뻐요~
    건물들이 서로 균형과 조화를 이루고 있는 것이 한국과는 비교과 됩니다